《블록체인 기술로 인한 보험업계 개혁》

게시 시간:2018-02-14 09:56:58

블록체인 기술로 인한 보험업계 개혁

국무원이 발표한 《13.5국가정보화 계획》,에 블록체인 기술이 처음으로 선정되었습니다. 블록체인 업종의 호황은 거의 예견된 일이지만 국무원에서 주목할만한 선진기술을 어떻게 접목시켜야 보헙업종에서 승승장구 할수 있을가?

블록체인이란

블록체인은 비트코인을 대표로 하는 디지털 암호화 화폐체계의 핵심기술입니다. 블록체인 기술의 핵심적 우세는 ‘중심화전략’으로, 노드가 서로 신뢰하지 않아도 되는 분산식 시스템에서 ‘중심화전략’신용에 의거한 Point to Point거래를 실현하므로써, 중심화기관에 보편적으로 존재하는 고원가, 저효율과 데이터자장 불안전 등 문제를 해결할수 있습니다.

많은 사람들이 기술적인 면에서 블록체인을 해석했지만 일반인들은 인프라스트럭쳐 기술에 대해 요해할 필요가 없습니다. 예를 들면 인터넷 기술로 온라인에서 웨이보를 사용할 때 사실 우리는 TCP/IP계약을 알 필요가 없는 것처럼 말입니다.

한마디로 해석한다면 인터넷기술이 해결하는 것은 통신문제입니다. 그럼 블록체인은 신뢰문제를 해결해주는 것입니다.

블록체인은 어떻게 신뢰문제를 해결할가요?

예를 들면:A와 B가 독일팀과 프랑스팀 축구시합을 확인주이였습니다. 각자 50달러씩 걸고 1:1로 배팅했습니다. A는 독일팀을 응원하고, B는 프랑스팀을 응원합니다. 그런데 B가 A의 인성을 의심하면서 중재인 C를 불렀습니다.  A와 B가 각각 50달러를 중재인 C에게 줬습니다. A가 이기면 100달러를 갖게 됩니다. 마찬가지로 B가 이기면 100달러를 가지게 됩니다.

이때쯤 되면 우리는 C의 공신력을 의심하게 됩니다. A와 B는 C거 이 100달러를 홀랑 채가는 리스크를 감수해야 합니다.

블록체인이 이때 나타나 문제를 해결해줍니다. 블록체인 기술에는 스마트 컨트랙트라는 계약을 도입합니다. 이 계약은 누구에게도 속하지 않고 누구의 제어도 받지 않으며 그냥 일련의 계약코드입니다. 하여 A와 B가 각각 50달러를 스마트 컨트랙트 안에 송금하면 계약은 결과에 따라 자동으로 운행되는데 A가 이기면 100달러를 얻게 되고,반대로 B가 이기면 100달러를 얻게 됩니다. 중재인 C가 없기 때문에 A와 B는 어떠한 신뢰위험도 감수할 필요가 없습니다.

스마트 컨트랙트 계정이란, 사실상 무인신탁입니다. 스마트 코드에 따라 실행하게 되는데 코드가 실행되면 누구도 되돌릴수 없기 때문에 1:1로 배팅할수 있습니다.

 

블록체인이 보헙업계에서의 응용

전통적 보험업계의 열세

1:절차가 번잡하고 효율이 저하:

확인에서 보험금 지급까지 자동차보험을 예로 들면, 사고가 나 교통경찰이 상황을 정리해 주면 당신은 클레임에 관련된 모든 것들을 전부 정리하여 보험회사에 넘겨주고 보험회사는 클레임처리를 진행한 뒤 보험금을 당신의 계좌에 송금해줍니다. 전반 과정은 엄청 효율적이지 못합니다.

2:사용자 프라이버시 보안문제

모든 보험절차중에서 프라이버시에 관련된 자료의 전달은 인터넷 보험 플랫폼 캐리어가 과학기술회사이기 때문에 관리감독과 공신력이 부족합니다. 사용자 프라이버시 보안문제가 심각한 상황에 처하게 되었습니다.

3:운영이 불투명함

클레임절차가 불투명하고 여러 가지 방식으로 불공평한 상황이 발생하게 됩니다. 예를 들면 인맥을 통하여 보험금을 먼저 처리해주는 등입니다.

블록체인이 보험업종에서의 우세

블록체인 기술이 나타남으로 하여 상기의 문제가 해결되었고 블록체인 플랫폼을 기반으로 개발한 인터넷 플랫폼은 ‘중심화전략’을 통하여 효율을 제고하고 원가를 감소시켰으며 자금의 극대화를 실현하였습니다. 동시에 블로체인 플랫폼은 무인신탁, 계약, 정보의 절대적 안전을 기반으로 위험관리능력을 제고하였습니다.

1:규칙실행이 고효율적

모든 자금은 공개된 변조 불가능한 스마트 컨트랙드에 의하여 실행되고 확정되면 정확하게 실행됩니다. 누구도 간섭하거나 결과를 개정할수 없으므로 전체 절차의 효율을 제고하였습니다.

2:사용자 정보안전

블록체인 기술, 어떠한 노드의 정보도 오픈되었지만 노드 배후의 해당 이름은 익명입니다. 보험업종을 실례로 얘기하면 보험계약자가 가입한 금액은 공개되었지만 그에 해당하는 사람이름은 익명입니다. 이는 프라이버시를 보장하는 최고의 방식중 하나입니다.

3:공개적 및 투명함

상기 문장에서 얘기 했듯이, 임의의 노드의 정보는 오픈되어 있으며 블록체인에 기록된 모든 정보는 일단 생성되면 수정하기 어렵고 숨기지도 못하지만 사용자가 수시로 조회할 수 있습니다.

4:영원히 다운되지 않음.

블록체인을 이미 오픈하였고 어떠한 기관 또는 개인의 영향을 받지 않기 때문에 그 메카니즘만 유효하면 당신의 보험증서는 효력을 발효합니다. 간단하게 말하면 인터넷이 존재하기만 하면 블록체인은 존재하며 당신의 보험증서도 존재하는 것입니다.

결론

상기 문장으로 봤을때, 블록체인 기술과 스마트 컨트랙트가 해결한 것은 보험업종에서 발견한지 오래 되지 않고 또한 실제로 존재하는 문제입니다. 그러므로 블록체인 기술로 인하여 발생한 보험업종의 개혁은 필연적인 것으로 새 시장과 새로운 보장형식 및 원가공제 방식과 결합하게 됩니다. 변화 추세는 불가피하므로 이제부터는 누가 이 기회를 잡느냐에 달렸다고 봅니다.

 

추천 읽다